언론홍보

[대전일보] 곤충, 종자, 미생물 총망라한 '생명산업대전' 대전서 개최 2018-12-05

곤충과 종자, 미생물, 도시텃밭 등 생명산업을 총망라한 행사가 대전에서 개최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6일부터 8일까지 대전 유성구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2018 생명산업대전'을 개최한다.

행사는 '생명산업으로 여는 새로운 미래'라는 주제로 생명산업 관련 전시체험관을 운영할 예정이며, 농촌진흥청, 산림청 등 8개 유관기관을 비롯 37개 업체가 참여한다.

6일 개막식에는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농식품 창업 콘테스트 시상식이 열릴 예정이다.

전시장은 주제관, 체험관, 무대 및 홍보 영상관으로 구성된다.

이중 주제관의 경우 미래가치창출관, 종자바이오관, 미래식품관, 녹색유치관 4개 구역으로 나뉘어 주제별 관련 기업 및 기관 전시 부스가 운영된다.

체험관은 곤충체험관, 씨앗쿠킹클래스, 씨앗자판기, 텃밭체험, 미생물 관찰 체험, 우리종자 만지기 체험 등 행사로 채워진다.

무대 및 홍보영상관에는 스마트팜 가상현실(VR)과 종자, 곤충, 미생물 등 생명산업 동영상이 송출되며 도전 생명골든벨, 사이언스 펀, 매직쇼 등 무대행사도 함께 열린다.

전시체험행사가 열리는 3일 동안 회의실에서는 생명산업 관련 포럼과 세미나 등 학술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종자산업 심포지엄, 곤충산업 민간 워크숍,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 농업미생물 산업발전 회의, 나고야 의정서 워크숍을 통해 생명산업 최신 동향과 전망에 대한 정보 교류가 있을 예정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의 유망분야인 생명산업은 식량안보, 가축전염병, 고령화 등 인류가 당면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이라며 "생명산업의 미래 가치 중요성에 대해 국민의 관심이 한층 더 높아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정재훈 기자 

참여한다.

6일 개막식에는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농식품 창업 콘테스트 시상식이 열릴 예정이다.

목록